반복: 안드리스 넬슨스의 스트라빈스키 <봄의 제전>

20세기 음악이 어렵다고 생각하는가? 안드리스 넬슨스는 이번 프로그램으로 전혀 그렇지 않다는 것을 보여준다. 스트라빈스키의 <봄의 제전>이 당시 음악계를 완전히 뒤집어 놓을 정도로 파격적이었지만, 리드미컬한 음 언어를 형성하는 밑바탕이 되는 힘은 아주 자연스럽게 전달된다. 또 하나의 발견은 반짝이는 기교와 아이러니가 넘치는 미에치스와프 바인베르크의 트럼펫 협주곡이다. 스웨덴의 호칸 하르덴베리에르가 이 곡의 협연자로 나선다.

베를린 필하모닉

안드리스 넬슨스

호칸 하르덴베리에르

© 2021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