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 필리프 조르당의 슈트라우스 <알프스 교향곡>

관현악곡에서 폭풍이 몰아치는 순간에는 압도적인 에너지가 폭발하고, 이는 다시금 잦아든다. 필리프 조르당이 이런 장면이 등장하는 강렬한 곡들을 지휘한다. 리하르트 슈트라우스의 <알프스 교향곡>과 바그너의 <라인의 황금> 발췌곡, 눈보라와 뇌우로 폭발적인 힘을 발산하는 알반 베르크의 알텐베르크 가곡들이다. 세계 무대에서 바그너 해석자로 찬사를 받는 아냐 캄페가 독창자로 나선다.

베를린 필하모닉

필리프 조르당

아냐 캄페

© 2022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