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 키릴 페트렌코와 안드라스 쉬프가 선보이는 브람스와 수크의 작품들

더 많은 청중이 요제프 수크의 음악을 접하게 하는 것은 키릴 페트렌코에게 중요한 문제였다. 이번 음악회에서는 후기 낭만주의적인 웅장한 음향이 현대적인 화성과 어우러지는 수크의 교향시 <성숙>이 울려 퍼진다. 그뿐만 아니라 수크의 후원자였던 요하네스 브람스의 피아노 협주곡 2번도 들을 수 있다. 날카로운 힘과 섬세한 감각이 충돌하는 이 협주곡의 연주는 베를린 필하모닉의 오랜 파트너인 안드라스 쉬프가 맡는다.

베를린 필하모닉

키릴 페트렌코

안드라스 쉬프

베를린 방송 합창단 여성 단원들

© 2022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