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바도의 베를린 첫 해

밥 아이젠하르트, 수전 프롬키, 피터 겔브 영화 (1992)

클라우디오 아바도, 울리히 에크하르트, 지이리 쉬츠, 헬무트 슈테른, 볼프강 슈트레제만

60 분

투표가 끝나고 클라우디오 아바도가 베를린 필하모닉의 새 상임지휘자가 되었다는 결정이 내려졌다. 1989년, 이 오케스트라가 처음으로 자신의 예술감독을 스스로 결정했던 순간이었다. 그 결과는 음악계뿐만 아니라 아바도 자신에게도 놀라운 일이었다. 1990년 제작된 이 다큐멘터리는 베를린 필 새 상임지휘자의 부임 첫 해를 담고 있다. 시작의 특별한 분위기와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의 후임자에 대한 다양한 기대를 엿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