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브레히트 마이어의 초상

지빌레 슈트로벨 영화

알브레히트 마이어

13 분

오보에 주자 알브레히트 마이어는 베를린 필하모닉을 대표하는 얼굴일 뿐만 아니라 클래식 음악 차트에도 솔리스트로 꾸준히 이름을 올리는 예술가다. 그가 바로 이번 영상의 주인공이다. 여기서 그는 오보에가 가장 도전적이며 신체적으로도 가장 까다로운 악기인 이유와 그런데도 다른 악기를 연주하고 싶은 마음이 들지 않았던 이유에 대해 설명한다.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사이먼 래틀 경이 지휘하는 루트비히 판 베토벤 교향곡 공연을 감상하세요.

무료 공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