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2017년6월3일

사이먼 래틀 경에게 듣는 스트라빈스키 장송 노래 (5 분)

2017년 6월 베를린 필하모닉은 오랫동안 소실되었던 스트라빈스키의 초기작 <장송 노래>를 독일에서 초연했다. 여기에서는 상임지휘자 사이먼 래틀 경이 이 초기작의 예기치 않은 재발견과 작품에 대해 이야기한다.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