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먼 래틀의 라흐마니노프와 스트라빈스키

2014년8월30일
시즌 개막 2014/2015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 세르게이 라흐마니노프
    <심포닉 댄스> op. 45 (38 분)

  • 이고르 스트라빈스키
    <불새>, 발레음악 (58 분)

  • 무료

    인터뷰
    베를린 필하모닉의 새로운 시즌 인사 (8 분)

그들은 동시대인이고 동향 사람이었다. 그러나 더 이상 다를 수 없을 만큼 그렇게 다른 인간이었다. 이고르 스트라빈스키는 압도적인 발레음악으로 세상을 소용돌이치게 만들었고, 우울한 기질의 세르게이 라흐마니노프는 “마지막 로맨티스트”였다. 사이먼 래틀은 스트라빈스키 <불새>와 라흐마니노프의 <교향적 무곡>으로 베를린 필하모닉 2014/2015 시즌의 막을 열었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사이먼 래틀 경이 지휘하는 루트비히 판 베토벤 교향곡 공연을 감상하세요.

무료 공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