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럴드 베리, 매튜 맥도널드, 조나단 켈리의 대담

무대에서 세계 초연을 선보이는 것은 매우 흥미진진한 과정이다. 음표가 처음으로 음향이 되는 순간에 효과가 섬세하게 다듬어지며 실제적인 것이 구현된다. 우리는 작곡가 제럴드 베리와 더블베이스 수석 매튜 맥도널드가 새로운 더블베이스 협주곡을 준비하는 과정을 지켜보았다. 필하모닉의 오보에 수석 조나단 켈리와의 대담을 통해 더블베이스가 갑자기 두더지 같은 존재가 된 이유가 밝혀진다.

© 2022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공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