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아 벤딕스 발글레이의 야니너 얀선 인터뷰

바이올리니스트 야니너 얀선은 자신이 2021 제야 음악회에서 연주한 막스 브루흐의 바이올린 협주곡 1번을 “완벽한 작품”이라고 표현했다. 그녀는 필하모닉의 제1 악장 노아 벤딕스 발글레이에게 자신이 매번 연주할 때마다 이 유명 작품을 새로 발견하게 되는 이유를 설명한다.

© 2021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공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