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릴 페트렌코와 야니너 얀선의 제야 음악회

키릴 페트렌코와 야니너 얀선의 제야 음악회

베를린 필하모닉
키릴 페트렌코

야니너 얀선

  • 에리히 볼프강 코른골트
    극부수음악 <헛소동>의 서곡

  • 막스 브루흐
    바이올린 협주곡 1번 사단조 op. 26

    야니너 얀선 violin

  • 리하르트 슈트라우스
    관현악 모음곡 <휘핑크림> 중 '제과점 주방에서', '행진곡'

  • 리하르트 슈트라우스
    관현악 모음곡 <휘핑크림> 중 '휘핑크림 왈츠'

  • 리하르트 슈트라우스
    관현악 모음곡 <휘핑크림> 중 '피날레', '보통의 춤'

  • 프리츠 크라이슬러
    <사랑의 슬픔>

    야니너 얀선 violin

  • 모리스 라벨
    <라 발스>

베를린 필하모닉과 상임지휘자 키릴 페트렌코는 다양한 빈 댄스 음악으로 2021년에 작별을 고한다. 빈 분위기를 살린 에리히 볼프강 코른골트의 무대 음악이 셰익스피어의 희극을 한층 더 풍성하게 만들어 준다. 리하르트 슈트라우스의 발레 음악 <휘핑크림>이 카페 문화를 예찬하고, 모리스 라벨의 <라 발스>가 빈 왈츠가 지닌 충동적인 성향을 드러낸다. 이번 음악회의 또 다른 하이라이트는 야니너 얀선이 협연하는 막스 브루흐 바이올린 협주곡 1번이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한 베토벤 교향곡 9번과 페터 차이콥스키의 비창 등이 플레이리스트에 있습니다. 최고의 좌석에서 감상해보세요.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