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튜 헌터와 구스타프 말러 교향곡 7번의 기타

말러 교향곡 7번의 기타 파트를 현악기 주자가 맡는 것은 어느덧 베를린 필하모닉의 작고 세심한 전통이 되었다.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하는 2022년 시즌 개막 음악회에서는 비올라 주자 매튜 헌터가 그 이중 역할을 떠안았다. 이 영상에서 매튜 헌터는 어떻게 그 역할을 맡게 되었고 기타의 어떤 면에 매료되었는지에 대해 이야기한다.

© 2022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공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