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덴바덴 부활절 축제의 사이먼 래틀과 엘리나 가랑차

2018년3월25일
From the Baden-Baden Festspielhaus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 리하르트 슈트라우스
    <돈 후안> op. 20 (18 분)

  • 알반 베르크
    <일곱 개의 초기 가곡> (16 분)

    엘리나 가랑차

  • 모리스 라벨
    <세헤라자데>, 트리스탄 클링조르 시에 붙인 세 개의 노래 (18 분)

    엘리나 가랑차

  • 이고르 스트라빈스키
    <페트루슈카> (1947년 개정판) (38 분)

이 2018 바덴바덴 부활절 축제 음악회로 사이먼 래틀은 20세기 초 유럽 음악이 지닌 풍부한 음향의 이미지를 선보인다. 리하르트 슈트라우스의 자의식 강하고 위풍당당한 <돈 후안>, 알반 베르크의 황홀한 노래들, 라벨의 대단히 감각적인 연가곡 <세헤라자데>, 스트라빈스키의 선구적이면서도 향수를 불러 일으키는 <페트루슈카>를 들을 수 있다. 라트비아 출신의 메조소프라노 엘리나 가랑차가 초대가수로 나선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사이먼 래틀 경이 지휘하는 루트비히 판 베토벤 교향곡 공연을 감상하세요.

무료 공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