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2월23일
온라인 페스티벌: 황금의 20년대

베를린 필하모닉 단원들
미하엘 하젤

다그마 만첼

  • 도입 (2 분)

    노아 벤딕스 발글레이

  • 쿠르트 바일
    <빛 속의 베를린> · <파나마 모음곡> (17 분)

    다그마 만첼 노래

  • 조세핀 베이커: <회상> (0 분)

    다그마 만첼

  • 마차시 세이베르
    <두 개의 재즈오레트> (8 분)

  • 트루데 헤스터베르크: <아직 하고 싶은 말> (1 분)

    다그마 만첼

  • 슈테판 볼페
    <20년대 모음곡> (16 분)

  • 로테 레냐: <베르톨트 브레히트와의 만남> (2 분)

    다그마 만첼

  • 쿠르트 바일
    <작은 서푼짜리 음악> (23 분)

전설적인 커피하우스 모카 에프티의 밤! 베를린 필하모닉 단원들이 1920년대 춤곡을 연주한다. 폭스트롯, 시미, 탱고, 블루스 발라드가 울려퍼진다. 무엇보다 <작은 서푼짜리 음악>을 비롯해 쿠르트 바일의 세 작품을 들을 수 있다. 슈테판 볼페의 <20년대 모음곡>과 마차시 세이베르의 <두 개의 재즈오레트>는 당시의 재즈 열풍을 느끼게 해 준다. 연주되는 작품들 사이에는 다그마 만첼이 트루데 헤스터베르크, 로테 레냐, 조세핀 베이커의 텍스트를 낭독한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한 베토벤 교향곡 9번과 페터 차이콥스키의 비창 등이 플레이리스트에 있습니다. 최고의 좌석에서 감상해보세요.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