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의 20년대": 모카 에프티의 밤

전설적인 커피하우스 모카 에프티의 밤! 베를린 필하모닉 단원들이 1920년대 춤곡을 연주한다. 폭스트롯, 시미, 탱고, 블루스 발라드가 울려퍼진다. 무엇보다 <작은 서푼짜리 음악>을 비롯해 쿠르트 바일의 세 작품을 들을 수 있다. 슈테판 볼페의 <20년대 모음곡>과 마차시 세이베르의 <두 개의 재즈오레트>는 당시의 재즈 열풍을 느끼게 해 준다. 연주되는 작품들 사이에는 다그마 만첼이 트루데 헤스터베르크, 로테 레냐, 조세핀 베이커의 텍스트를 낭독한다.

베를린 필하모닉 단원들

미하엘 하젤

다그마 만첼

© 2021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