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보르 타르쾨비의 초상

트럼펫처럼 쉽게 두드러지는 오케스트라 악기는 없는 것 같다. 그만큼 트럼펫 주자는 배짱이 두둑해야 한다. 2005년부터 베를린 필하모닉 트럼펫 수석으로 활동하고 있는 가보르 타르쾨비가 이 영화에서 그에 대해 말한다. 이 외에도 금도금한 트럼펫과 은도금한 트럼펫 음향이 어떻게 다른지 설명하고, 민속음악과 트럼펫이 특별한 지위를 갖는 말러 교향곡을 향한 그의 남다른 애정도 밝힌다.

감독 : 트로벤 야콥센 (2018)

가보르 타르쾨비

줄거리

© 2018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