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올라는 나의 목소리. 타베아 치머만 – 2021/21 시즌 베를린 필하모닉 상주 예술가

타베아 치머만처럼 비올라로 영혼이 가득한 연주를 하고 악기의 잠재력을 맘껏 펼쳐 보이는 연주자는 거의 없다. 베를린 필하모닉이 그녀를 2020/21 시즌 상주 예술가로 선정했다. 치머만이 청중 앞에 설 수 없는 이번 시즌에 어떻게 대처하는지, 음악 활동이 그녀에게 어떤 의미인지, 그녀가 특별히 파울 힌데미트에게 매료된 이유가 무엇인지를 막달레나 지에바 슈민트의 영화 <비올라는 나의 목소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감독 : 막달레나 지엥바 슈빈트 (2021)

타베아 치머만

© 2021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