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티안 틸레만, 르네 플레밍, 토머스 햄프슨이 말하는 리하르트 슈트라우스

크리스티안 틸레만, 르네 플레밍, 토머스 햄프슨은 2011년 5월 리하르트 슈트라우스 음악회의 주인공이었고, 이번 영상에서 그들은 베를린 필하모닉의 호른 주자 세라 윌리스와 이야기를 나눈다.

연관 공연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