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베이스 주자의 추천: 매튜 맥도널드의 하이라이트

강렬함, 정밀함, 힘. 베를린 필하모닉 베이스 그룹은 이것으로 유명하다. 호주 출신의 더블베이스 수석 매튜 맥도널드가 2009년부터 오케스트라 음향의 기반을 함께 책임지고 있다. 그가 구성한 플레이리스트에는 사이먼 래틀 경이 해석한 바로크에서 20세기에 이르는 작품들을 비롯하여 클라우디오 아바도가 이끄는 음악회 영상이 포함되어 있다. 그들의 후임 상임지휘자인 키릴 페트렌코는 2020 유럽음악회를 위해 비어 있는 필하모니에서 잊을 수 없는 말러 교향곡 4번을 들려주었다.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