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2월27일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다니엘 스타브라바

  • 알베르 루셀
    <거미의 향연>, 발레 판토마임의 교향악적 단편들 op. 17 (18 분)

  • 카롤 시마노프스키
    바이올린 협주곡 2번 op. 61 (25 분)

    다니엘 스타브라바 바이올린

  • 장 필리프 라모
    오페라 <북풍신의 아들들> 관현악곡, 사이먼 래틀 경이 구성한 모음곡 (33 분)

  • 무료

    인터뷰
    라이너 제거스의 다니엘 스타브라바 인터뷰 (12 분)

알베르 루셀과 장 필리프 라모는 200년의 간격을 두고 태어났지만, 영혼의 형제라 할 만 했다. 개성이 강하고 참신하며 독특한 색채감각의 소유자들이었다. 이 모든 특성은 이번 음악회에서 연주되는 루셀의 <거미의 향연>과 라모의 <북풍신의 아들들>에서 유감없이 드러난다. 사이먼 래틀과 다니엘 스타브라바는 그 밖에도 인상주의와 폴란드 민속음악을 넘나드는 카롤 시마노프스키의 환상적인 바이올린 협주곡 2번도 연주한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한 베토벤 교향곡 9번과 페터 차이콥스키의 비창 등이 플레이리스트에 있습니다. 최고의 좌석에서 감상해보세요.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