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2016년4월10일

베를린 필하모닉 명예회원이 된 오자와 세이지 (8 분)

2016년 4월 베를린 필하모닉과 함께한 지 50년이 된 일본 지휘자 오자와 세이지는 오케스트라의 명예회원이 되었고, 그간의 일들을 추억했다.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