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2017년3월12일

독일연방 대통령 음악회 - 1988년부터의 성공담 (5 분)

베를린 필하모닉은 1988년부터 독일연방 대통령이 주관해 온 자선음악회로 여러 차례 멋진 순간을 선사했다. 이 영상에서는 두 명의 필하모닉 단원, 비올라 주자 발터 퀴스너와 첼로 주자 크리스토프 이겔브링크가 그간 선보인 잊을 수 없는 연주들을 추억한다.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