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콜라우스 아르농쿠르의 하이든 <기사 올란도>

“완전히 미친 현대 오페라”. 니콜라우스 아르농쿠르는 하이든의 <기사 올란도>를 이렇게 명명하며, “파토스와 아이러니의 결합, 진실한 감정과 지나치게 과도한 구애의 결합”이 “하이든의 천재적인 해석으로 최고조에 이르렀음”을 극찬한다. 2009년 이 영상에서 아르농쿠르는 제인 아치볼드, 조나단 레말루, 쿠르트 슈트라이트, 미셸 브리트가 주축이 된 정상급 가수 앙상블과 이 작품을 연주한다.

베를린 필하모닉

니콜라우스 아르농쿠르

© 2009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