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치다 미츠코와 사이먼 래틀의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2번과 3번

청년 루트비히 판 베토벤은 자신의 피아노 협주곡 2번과 3번을 통해 미처 몰랐던 자의식의 개성 넘치는 음조를 지닌 거장 연주자이자 작곡가로 이름을 알렸다. 2010년 우치다 미츠코와 사이먼 래틀은 베토벤 협주곡 전곡 연주라는 반가운 기획으로 이 곡들을 선보였다. 프로그램 중간에는 북구의 음색과 엄격한 모더니즘이 결합된 잔 시벨리우스의 교향곡 3번도 울려 퍼진다.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우치다 미츠코

© 2010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