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연방 청소년 오케스트라: 동서양의 만남

하워드 그리피스가 이끄는 독일연방 청소년 오케스트라의 이번 음악회는 동서양의 흥미로운 만남을 다룬다. 모차르트와 라벨의 음악에서는 터키와 모로코의 음향이 자연스럽게 녹아있다. 음악회의 하이라이트는 무라트 코슈쿤의 숨이 멎을 듯한 타악기 연주였다. 언론은 “좀처럼 보기 드문 지적인 크로스오버 음향으로 콘서트홀이 동서 융합의 용광로가 되었다”며 열광했다.

독일연방 청소년 오케스트라

하워드 그리피스

© 2013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