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먼 래틀이 지휘하는 닐센과 쇤베르크

2015년9월19일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헤이스 레이나르스, 플로리안 뵈슈, 베를린 방송 합창단 단원들

  • 버나드 허먼
    <사이코: 현악 오케스트라를 위한 내러티브> (17 분)

  • 아널드 쇤베르크
    <행운의 손>, 바리톤, 소규모 합창, 관현악을 위한 모노 드라마 op. 18 (24 분)

    헤이스 레이나르스 합창 연습코치, 플로리안 뵈슈 바리톤, 베를린 방송 합창단 단원들

  • 카를 닐센
    <판과 시링크스> op. 49 (10 분)

  • 카를 닐센
    교향곡 4번 op. 29 "불멸" (39 분)

  • 무료

    인터뷰
    토미 메켈레에게 듣는 카를 닐센과 아널드 쇤베르크 (15 분)

히치콕 감독의 <사이코>에 나오는 그 유명한 샤워씬 살해 장면은 현악기 소리가 끽끽거리는 버나드 허먼의 영화음악이 없었다면 그렇게 섬뜩하게 느껴지진 않았을 것이다. 표현주의 음악의 뒤늦은 전성기라 할 만하다. 사이먼 래틀 경은 충격적이고 강렬한 표현주의 양식의 초기 창작곡들을 소개한다. 아널드 쇤베르크의 <행운의 손>과 “삶에 대한 끓어오르는 의지”를 음악으로 포착한 카를 닐센의 교향곡 4번이 그것이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한 베토벤 교향곡 9번과 페터 차이콥스키의 비창 등이 플레이리스트에 있습니다. 최고의 좌석에서 감상해보세요.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