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2월20일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베를린 방송 합창단, 헤이스 레이나르스

  • 프랑시스 풀랑크
    <인간의 얼굴>, 이중 아카펠라 혼성합창을 위한 칸타타 (20 분)

    베를린 방송 합창단 합창, 헤이스 레이나르스 합창 연습코치

  • 샤를 케클랭
    러디어드 키플링 <정글북>에 기초한 <반다로그> (원숭이의 스케르초) op. 176 (18 분)

  • 죄르지 쿠르탁
    <90세를 맞는 피에르 불레즈에 경의를 표하는 엄숙한 작은 음악> (독일 초연) (8 분)

  • 모리스 라벨
    <다프니스와 클로에>, 3부 구성의 무용 교향곡 (60 분)

    헤이스 레이나르스 합창 연습코치, 베를린 방송 합창단 합창

  • 프랑시스 풀랑크
    <인간의 얼굴>, <2016년 2월 19일 녹음> (20 분)

    베를린 필하모닉 12 첼리스트

모리스 라벨의 세계적 명성은 기본적으로 <볼레로>에서 비롯된 것이지만, 그의 진정한 걸작은 발레음악 <다프니스와 클로에>라 할 수 있다. 찬란한 햇빛이 넘쳐나는 유희적인 곡이면서 동시에 심오하고 거칠다. 사이먼 래틀 경은 이 외에도 잘 연주되지 않는 훌륭한 작품 둘을 선보인다. 프랑시스 풀랑크의 연약한 아름다움이 가득한 칸타타 <인간의 얼굴>과 정글북을 소재로 한 샤를 케클랭의 유머 넘치는 곡이 그것이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한 베토벤 교향곡 9번과 페터 차이콥스키의 비창 등이 플레이리스트에 있습니다. 최고의 좌석에서 감상해보세요.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