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개막: 사이먼 래틀의 말러 교향곡 7번

언론에서는 2016/2017 시즌을 연 사이먼 래틀의 말러 교향곡 7번 연주를 “팀파니의 일격처럼 요동친 탁월한 음악회”라 평했다. 말러는 이 교향곡이 “대체로 밝은 특성”을 지녔다고 했다. 하지만 낙관주의는 언제나 부서지기 쉽고 모호하며 심연에서부터 위협받기도 한다. 이날 음악회 첫 곡으로는 피에르 불레즈의 응축적이고 정교한 음향 감각이 돋보이는 <에클라>가 연주되었다.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 2016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