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먼 래틀의 브루크너 교향곡 8번

안토닌 브루크너 교향곡 8번은 작곡가의 가장 장대한 작품일 뿐 아니라 가장 강렬하게 몰아치는 것이기도 하다. 이 곡의 강력한 에너지는 거대한 음향 덩어리가 솟아올랐다가 우울한 번민으로 내려앉으며 파도처럼 출렁이는 상호작용에서 나오는 것이다. 2017년 사이먼 래틀은 이 교향곡을 베를린 필하모닉과 처음으로 연주했다. 이날 밤의 첫 곡은 사이먼 홀트의 짧은 신작이었다.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 2017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