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리스 넬슨스와 마티아스 괴르네의 차이콥스키와 말러 작품 연주

2012년6월22일

베를린 필하모닉
안드리스 넬슨스

마티아스 괴르네

  • 구스타프 말러
    <소년의 신기한 뿔피리> 발췌곡 (67 분)

    마티아스 괴르네 바리톤

  • 표트르 차이콥스키
    교향곡 5번 마단조 op. 64 (54 분)

  • 무료

    인터뷰
    안드리스 넬슨스가 말하는 베를린 필하모닉과의 협업 (15 분)

교향곡 5번에서 표토르 차이콥스키는 고백하듯이, 웅장한 제스처로 자신의 심리를 극적으로 묘사한다. 안드리스 넬슨스는 이 음악의 정서적, 음향적 힘을 충분히 만끽하며 연주한다. 반면 구스타프 말러의 <소년의 신기한 뿔피리> 노래에서는 이를 매력적으로 대비시킨다. 여기에도 끔찍한 심연은 존재하지만, 소박한 민요풍의 음조로 잠재의식 하에서 구현되고 있다. 독창자는 탁월한 가곡 연주자인 마티아스 괴르네이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디지털 콘서트홀을 체험하세요

사이먼 래틀 경이 지휘하는 루트비히 판 베토벤 교향곡 공연을 감상하세요.

무료 공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