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빈 메타의 말러 교향곡 3번

구스타프 말러는 자신의 교향곡 3번에서 “자연 전체가 한 목소리를 내며 꿈에서나 느낄 수 있는 심오한 비밀을 말해준다”고 했다. 2008년 이번 연주에서는 이 기념비적이고 전세계적인 작품을 주빈 메타의 해석으로 경험할 수 있다. “이 작품의 에너지는 성급히 효과를 내려다 소진되는 것이 아니라, 의미심장한 고요함 속에서 곡의 거대한 흐름에 기여한다.” ('노이에 무지크차이퉁')

베를린 필하모닉

주빈 메타

리오바 브라운

© 2008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