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카르도 샤이의 브루크너 교향곡 6번

리카르도 샤이의 브루크너 해석은 독특한 투명성과 절제된 에너지로 유명하다. 브루크너 자신이 “가장 대담한 곡”이라 했던 교향곡 6번에서는 이런 특성이 특히 잘 드러난다. 함께 연주된 펠릭스 멘델스존의 <이탈리아 교향곡>에서는 역동적인 활력이 넘친다. 멘델스존도 이전에 샤이가 맡고 있는 라이프치히 게반트하우스의 카펠마이스터였다.

베를린 필하모닉

리카르도 샤이

© 2013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