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자크 펄만과 다니엘 바렌보임이 함께한 베토벤 바이올린 협주곡

다니엘 바렌보임과 이자크 펄만은 거의 평생 동안 예술적 우정을 나눈 사이다. 1992년 초 두 사람은 베를린 샤우슈필하우스에서 베를린 필하모닉과 함께 베토벤의 바이올린 협주곡을 연주했다. 바이올린으로 하여금 완전히 새로운 표현의 차원을 열어젖히게 한 작품이다. 이번 연주는 펄만의 개성을 한층 돋보이게 한 것이었다. 부드러우면서도 꽉 찬 음조와 어려운 테크닉을 힘들이지 않고 연주하는 듯한 모습 말이다.

베를린 필하모닉

다니엘 바렌보임

이자크 펄만

© 1992 EuroArts Music International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