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자크 펄만과 다니엘 바렌보임이 함께한 브람스 바이올린 협주곡

“펄만은 바이올린을 환호하게 하고 열정적으로 흘러가게 만들며 부드럽게 빛을 내고 헝가리풍으로 춤추게 했다.” 탁월한 미국 바이올리니스트 이자크 펄만이 요하네스 브람스 바이올린 협주곡을 연주했을 때의 언론 평이다. 이 협주곡은 명료하면서도 숨겨진 아름다움으로 가득한 멋진 작품이다. 1992년 베를린 샤우슈필하우스 연주의 지휘자는 다니엘 바렌보임이었다.

베를린 필하모닉

다니엘 바렌보임

이자크 펄만

© 1992 EuroArts Music International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