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니너 얀선의 차이콥스키 바이올린 협주곡

뉴욕 타임즈는 바이올리니스트 야니너 얀선의 ˝빛나는 겸손함˝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실제로 그녀의 연주는 대단히 기교적인 순간에도 내면의 깊이와 본질로 감동을 준다. 온갖 다채로운 표현과 매력이 끊임없이 섬세하게 펼쳐지는 차이콥스키 바이올린 협주곡에서 이를 확인할 수 있다. 이날 마지막 곡으로는 파보 예르비가 로베르트 슈만의 힘차고 격정적인 <라인 교향곡>을 지휘한다.

베를린 필하모닉

파보 예르비

야니너 얀선

© 2019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