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오도르 쿠렌치스의 데뷔 무대: 베르디 <레퀴엠>

2019년11월30일

베를린 필하모닉
테오도르 쿠렌치스

무지카에테르나 합창단

  • 주세페 베르디
    레퀴엠 미사 (100 분)

    자리나 아바에바, 아날리사 스트로파, 세르게이 로마노프스키, 예브게니 스타빈스키, 무지카에테르나 합창단

  • 무료

    인터뷰
    세라 윌리스의 테오도르 쿠렌치스 인터뷰 (22 분)

테오도르 쿠렌치스가 4월 엘프필하모니에서 베르디의 <레퀴엠>을 지휘했을 때, 심리 공포물 같은 긴박한 긴장감이 감돈다며 비평가들은 놀라워했다. 쿠렌치스의 베를린 필하모닉 데뷔에서도 이 작품을 접할 수 있다. <레퀴엠>에서 베르디는 죽음과 직면한 한 인간의 실존적인 충격을 묘사했고, 오페라 작곡가로서의 경험을 총동원하여 전례와 인간 감정의 독창적인 융합을 만들어냈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플레이리스트에는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하는 베토벤 교향곡 7번과 차이콥스키의 <비창>이 들어 있습니다. 여러분을 위해 최고의 자리를 마련해 두었습니다!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