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도 유타카가 지휘하는 쇼스타코비치와 다케미츠

2011년5월22일

베를린 필하모닉
사도 유타카

  • 다케미츠 도루
    다섯 타악 주자와 관현악을 위한 <당신이 시간이라 부르는 것이 내게서 흐른다> (38 분)

    프란츠 쉰들베크, 시몬 뢰슬러, 라파엘 하에거, 빌란트 벨첼 타악기, 얀 슐리히테

  • 드미트리 쇼스타코비치
    교향곡 5번 라단조 op. 47 (59 분)

  • 무료

    인터뷰
    사도 유타카에게 듣는 자신의 음악적 꿈을 실현하기 (16 분)

초등학교 6학년 때 인생의 꿈이 뭐냐는 질문을 받은 사도 유타카는 “언젠가 베를린 필하모닉을 지휘하는 것”이라고 답했다. 2011년 5월 그의 꿈은 현실이 되었다. 도루 다케미츠의 명상적인 작품 <당신이 시간이라 부르는 것이 내게서 흐른다>, 환희와 패러디 사이를 끊임없이 넘나드는 드미트리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5번이 그의 베를린 필 데뷔 프로그램이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플레이리스트에는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하는 베토벤 교향곡 7번과 차이콥스키의 <비창>이 들어 있습니다. 여러분을 위해 최고의 자리를 마련해 두었습니다!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