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12월20일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예핌 브론프만

  • 리하르트 바그너
    <트리스탄과 이졸데> 1막 전주곡 (13 분)

  • 외르크 비트만
    피아노와 관현악을 위한 <장송행진곡> (23 분)

    예핌 브론프만 피아노

  • 잔 시벨리우스
    <레민케이넨> 모음곡 op. 22 중 2번 투오넬라의 백조 (11 분)

    브뤼노 들르프레르 첼로, 도미니크 볼렌베버 잉글리시호른

  • 잔 시벨리우스
    교향곡 5번 내림마장조 op. 82 (36 분)

  • 무료

    인터뷰
    도미니크 볼렌베버의 외르크 비트만 인터뷰 (17 분)

2014년 12월 이번 연주회는 지금까지 나온 가장 강렬한 열망을 담아낸 작품 하나로 시작한다. 바그너의 <트리스탄과 이졸데> 서곡이다. 이날의 또 다른 주요 작품으로 사이먼 래틀은 잔 시벨리우스의 신비로운 교향시 <투오넬라의 백조>와 북유럽적 엄격함이 담긴 교향곡 5번을 지휘한다. 흥미로운 차세대 작곡가인 외르크 비트만의 피아노 협주곡 <장송행진곡>도 초연되는데, 협연자는 예핌 브론프만이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한 베토벤 교향곡 9번과 페터 차이콥스키의 비창 등이 플레이리스트에 있습니다. 최고의 좌석에서 감상해보세요.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