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버라 해니건과 사이먼 래틀이 함께한 윌리엄 월턴의 <파사드>

이번 “심야” 음악회에서 사이먼 래틀 경과 소프라노 바버라 해니건은 어떤 음악을 선보일까? 대담하고 정교하고 섹시하고 전복적이며, 무엇보다 대단히 영국적이다! 윌리엄 월턴은 1923년 처음 공개된 “엔터테인먼트” <파사드>로 하루 아침에 영국 현대음악의 “무서운 아이”라는 명성을 얻었다. 전적으로 맞는 말이다!

사이먼 래틀 경

베를린 필하모닉 단원들

바버라 해니건

© 2015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