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냐 캄페와 미하엘 보더의 바그너 <베젠동크 가곡>

2009년 이번 음악회에서 미하엘 보더는 독창적이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지휘한다. 엘리엇 카터의 무지개 빛으로 분광하는 <100 x 150 음표 기념>에 이어 슈만의 밝고 풍부한 울림의 “라인” 교향곡과 비톨트 루토스와프스키의 관현악 협주곡이 연주된다. 이 협주곡은 루토스와프스키 작품 중 가장 효과적이고 쉽게 이해되는 곡에 속한다. 바그너의 열정적인 <베젠동크 가곡>에서는 바이로이트 무대 경험이 있는 소프라노 아냐 캄페를 만날 수 있다.

베를린 필하모닉

미하엘 보더

아냐 캄페

© 2009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