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5월28일

베를린 필하모닉
후안호 메나

마리 피에르 랑글라메, 라켈 로헨디오

  • 클로드 드뷔시
    <관현악을 위한 영상> 중 이베리아 (22 분)

  • 알베르토 히나스테라
    하프 협주곡 op. 25 (26 분)

    마리 피에르 랑글라메 하프

  • 세르게이 프로코피예프
    <전주곡> (3 분)

    마리 피에르 랑글라메 하프

  • 마누엘 데 파야
    <삼각 모자>, 발레음악 (44 분)

    라켈 로헨디오 소프라노

  • 무료

    인터뷰
    마리 피에르 랑글라메가 말하는 하프 연주의 기술 (15 분)

  • 무료

    인터뷰
    호아킨 리켈메 가르시아의 후안호 메나 인터뷰 (13 분)

2016년 5월 후안호 메나는 스페인-라틴아메리카 프로그램으로 베를린 필하모닉에 데뷔했다. 클로드 드뷔시의 <이베리아>가 스페인의 꿈꾸는 듯한 여름 정경을 전해 준다면, 마누엘 데 파야의 발레음악 <삼각 모자>는 지중해의 에너지로 전율하게 만든다. 또한 아르헨티나 작곡가 알베르토 히나스테라의 하프 협주곡에서는 남쪽의 민속음악과 새로운 소리가 매력적으로 어우러진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플레이리스트에는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하는 베토벤 교향곡 7번과 차이콥스키의 <비창>이 들어 있습니다. 여러분을 위해 최고의 자리를 마련해 두었습니다!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