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안호 메나의 베를린 필하모닉 데뷔

2016년 5월 후안호 메나는 스페인-라틴아메리카 프로그램으로 베를린 필하모닉에 데뷔했다. 클로드 드뷔시의 <이베리아>가 스페인의 꿈꾸는 듯한 여름 정경을 전해 준다면, 마누엘 데 파야의 발레음악 <삼각 모자>는 지중해의 에너지로 전율하게 만든다. 또한 아르헨티나 작곡가 알베르토 히나스테라의 하프 협주곡에서는 남쪽의 민속음악과 새로운 소리가 매력적으로 어우러진다.

베를린 필하모닉

후안호 메나

마리 피에르 랑글라메

라켈 로헨디오

© 2016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