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 바렌보임과 아셔 피쉬의 쇼팽 피아노 협주곡 1번과 2번

프레데리크 쇼팽은 소박하면서 동시에 넘쳐나는 아름다움 덕에 아마도 가장 인기 있는 피아노 음악 작곡가가 될 수 있었을 것이다. 2009년 이 연주에서는 다니엘 바렌보임이 쇼팽의 두 피아노 협주곡의 협연자로 나선다. “결코 다시 찾아올 수 없는 순간의 마법”이라는 극찬을 받은 연주다. 이날 저녁 지휘자는 아셔 피쉬다.

베를린 필하모닉

아셔 피쉬

다니엘 바렌보임

© 2009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