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24일까지 12개월 티켓 조기예매 10%할인 혜택
인터뷰
2017년10월14일

피터 셀라스에게 듣는 야나체크의 <교활한 작은 암여우> (19 분)

공주도, 기사도 없다. 아니, 야나체크 오페라 <교활한 작은 암여우>의 주인공은 숲 속 동물 하나다. 게다가 이 오페라는 동화적 느낌의 음악, 시정, 유머 덕에 아주 독창적인 음악극이다. 사이먼 래틀은 스타 연출가 피터 셀라스와 함께 이 작품을 해석한다. 이미 두 사람은 여러 차례 세간의 주목을 받는 프로젝트를 함께 했는데, 그 가운데 바흐 수난곡들은 대단한 찬사를 받았다.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