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1 제야 음악회에서 다니엘 바렌보임이 지휘한 세계의 춤곡들

베를린 필하모닉과 지휘자 다니엘 바렌보임은 2001년의 마지막 날을 3세기에 걸친 춤곡들로 축하했다. 바흐의 가보트에서 시작해 모차르트, 드보르자크, 차이콥스키를 거쳐 재즈 히트곡인 <티코 티코>에 이르기까지, 춤곡들의 역동적인 다양성이 이 음악회에서 그 진가를 드러냈다. 이번만큼은 필하모니에 좀처럼 초대되지 못했던 왈츠의 왕 요한 슈트라우스도 포함되었다.

베를린 필하모닉

다니엘 바렌보임

© 2001 EuroArts Music International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