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티안 틸레만의 브루크너 교향곡 8번

브루크너 교향곡은 일부 다른 관현악곡들처럼, 신앙과 믿음의 확신을 전달한다. 여기에도 지극히 개인적인 심리 드라마가 반영되어 있는데, 무엇보다 교향곡 8번은 이를 입체적으로 느낄 수 있게 해준다. 2008년 이 연주의 지휘자 크리스티안 틸레만에 대해 언론은 그가 “포효하는 음향과 놀랄만한 속삭임, 주저함의 전체휴지부(게네랄파우제)로 이 교향곡을 가차없이 울려 퍼지게 했다”고 평했다.

베를린 필하모닉

크리스티안 틸레만

© 2008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