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티안 틸레만과 기돈 크레머

기돈 크레머는 2016년 이번 음악회로 거의 10년만에 베를린 필하모닉 곁으로 돌아왔다. 그는 소피아 구바이둘리나의 바이올린 협주곡 <현재에>를 연주했는데, 이 곡에서는 섬세하게 세공된 천상의 독주 파트가 강렬한 관현악 음향과 긴장감 넘치게 만난다. 브루크너 전문가인 크리스티안 틸레만은 뒤이어 브루크너의 바단조 미사를 연주했다. 베토벤 <장엄미사>의 영향을 엿볼 수 있는 거대한 작품이다.

베를린 필하모닉

크리스티안 틸레만

기돈 크레머

© 2016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