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먼 래틀의 말러 교향곡 2번

말러의 장대한 교향곡 2번만큼 사이먼 래틀이 애착을 가진 작품은 없을 것이다. 10대에 이미 그는 학생연주로 이 곡을 지휘했다. 2015년 이 연주에 대해 언론은 “철학이 깔려 있으면서도 동시에 취한 듯하며 화려하고 압도적이었다”고 썼다. 또한 헬무트 라헨만의 관현악곡 <회화>에서는 신비로운 음향 공간도 경험할 수 있다.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베를린 방송 합창단

막달레나 코제나

케이트 로열

© 2015 Berlin Phil Media GmbH

당신을 위한 추천

도움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