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먼 래틀의 <토스카>

2017년 필하모니 청중은 사이먼 래틀의 푸치니 오페라 스릴러 <토스카> 해석을 기립박수로 환영했다. 콘서트 형식의 이 공연에서는 무엇보다 화려한 음향과 전율케 하는 긴장감이 호평을 받았다. 여주인공에 대한 '베를리너 차이퉁'의 평은 이렇다. “라트비아의 소프라노 크리스틴 오폴라이스 역시 뛰어났다. 그녀는 매혹적인 가벼움으로 오케스트라를 훌쩍 뛰어넘으면서도 동시에 토스카에 필요한 극적인 무게감을 부여했다.”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크리스틴 오폴라이스

스테파노 라콜라

예브게니 니키틴

© 2017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