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러 교향곡 1번이 연주된 주빈 메타 기념 음악회

감동적인 기념을 위한 멋진 아이디어. 2011년 베를린 필 데뷔 50주년 기념 음악회에서 주빈 메타는 다시 한 번 첫 데뷔 당시의 프로그램을 지휘했다. 그 중심에는 말러 교향곡 1번이 있었다. 이번에는 잘 연주되지 않는 감상적인 “블루미네” 악장까지 포함시켰다. 섬세한 서사적 톤이 매력적인 슈만의 첼로 협주곡도 연주되었는데, 협연자는 요하네스 모저다.

베를린 필하모닉

주빈 메타

요하네스 모저

© 2011 Berlin Phil Media GmbH

연관 인터뷰

당신을 위한 추천

고객센터 연락하기
사용 방법 뉴스레터 기관 계정 티켓 상품권
법적고지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