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먼 래틀과 피터 셀라스의 바흐 <요한 수난곡>

2019년3월16일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베를린 방송 합창단, 피터 셀라스

  • 요한 제바스티안 바흐
    <요한 수난곡> BWV 245 1부 (40 분)

    막달레나 코제나, 카밀라 틸링, 게오르크 니글, 마크 패드모어, 로더릭 윌리엄스, 앤드루 스테이플스, 베를린 방송 합창단, 사이먼 홀지 음악 감독, 피터 셀라스

  • 요한 제바스티안 바흐
    <요한 수난곡> BWV 245 2부 (100 분)

  • 무료

    인터뷰
    바흐의 <요한 수난곡>: 피터 셀라스의 소개 (18 분)

두 번째 재회. 사이먼 래틀 경이 상임지휘자 자리에서 물러난 이후 처음으로 베를린 필하모닉 곁으로 돌아와 과거에 가장 주목 받았던 작품을 선보인다. 피터 셀라스의 연출과 강렬한 이미지로 명상과 극적인 파워가 돋보였던 바흐의 <요한 수난곡>이다. 베를린 방송 합창단과 탁월한 독창자들이 노래를 부른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플레이리스트에는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하는 베토벤 교향곡 7번과 차이콥스키의 <비창>이 들어 있습니다. 여러분을 위해 최고의 자리를 마련해 두었습니다!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