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니얼 하딩의 베를리오즈 <로미오와 줄리엣>

2019년9월14일

베를린 필하모닉
대니얼 하딩

케이트 린지, 앤드루 스테이플스, 셴양, 베를린 방송 합창단

  • 엑토르 베를리오즈
    <로미오와 줄리엣>, 극적 교향곡 op. 17 (106 분)

    케이트 린지, 앤드루 스테이플스, 셴양, 베를린 방송 합창단, 헤이스 레이나르스 chorus master

  • 무료

    인터뷰
    세라 윌리스의 대니얼 하딩 인터뷰 (23 분)

<로미오와 줄리엣>에서 가장 두드러지는 주제는 사랑이지만, 그 외에도 즐거운 축제 분위기, 가족들 간의 불화와 증오, 비극적인 동반자살로 인한 슬픔과 고통 같은 다양한 감정 상태를 접할 수 있다. 엑토르 베를리오즈는 교향곡과 칸타타의 중간 형태를 띠는 버전으로 이 모든 것을 극적이고 화려하고 재치있게 포착해 냈다. 수년 전부터 이 작품에 헌신해 온 대니얼 하딩이 이번 연주의 지휘자로 나선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한 베토벤 교향곡 9번과 페터 차이콥스키의 비창 등이 플레이리스트에 있습니다. 최고의 좌석에서 감상해보세요.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