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먼 래틀의 1995 첫 발트뷔네 음악회

1995년6월25일

베를린 필하모닉
사이먼 래틀 경

웨인 마샬, 윌러드 화이트 경, 신시아 헤이먼

  • 레너드 번스타인
    <캔디드> 서곡 (5 분)

  • 조지 거슈윈
    <랩소디 인 블루> (16 분)

    웨인 마샬

  • 레너드 번스타인
    <프렐류드, 푸가와 리프> (8 분)

  • 조지 거슈윈
    <포기와 베스> (발췌곡) (41 분)

    윌러드 화이트 경, 신시아 헤이먼, 데이먼 에반스, 신시아 클래리, 마리에타 심슨, 대니얼 워싱턴, 베를린 방송 합창단, 로빈 그리톤 연습코치

  • 조지 거슈윈
    <날 지켜줄 사람> (뮤지컬 "오, 케이!" ), <아이 갓 리듬> (뮤지컬 "걸 크레이지") (7 분)

    마리에타 심슨, 신시아 클래리, 웨인 마샬

  • 파울 린케
    <베를린의 공기> (4 분)

상임지휘자로 선출되기 4년 전인 1995년, 사이먼 래틀은 베를린 필하모닉의 첫 발트뷔네 음악회를 이끌었다. 여기서 그는 미국의 대표적인 레퍼토리를 열정적으로 선보였는데, 당시 필하모닉 음악회에서는 좀처럼 보기 드문 프로그램이었다. 많은 오케스트라 애호가들은 번스타인의 <캔디드> 나 거슈윈의 <포기와 베스> 같은 작품의 독창성과 탁월함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지금 보기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디지털 콘서트홀을 이용해 보십시오!

키릴 페트렌코가 지휘한 베토벤 교향곡 9번과 페터 차이콥스키의 비창 등이 플레이리스트에 있습니다. 최고의 좌석에서 감상해보세요.

플레이리스트 무료 보기